상단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일상회복 희망지원금’1월 28일까지 지급제3자 통한 위임 · 수령도 … 5월 31일까지 사용 가능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1.19 08:01
  • 댓글 0
   
▲ 울산광역시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울산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시민들의 일상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1월 5일부터 1월 28일까지 ‘울산시 일상회복 희망지원금’을 지급한다고 강조하고기한 내 수령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대상 및 금액은 2021년 11월 30일 기준 울산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모든 시민으로 개인당 10만원씩 지급된다.

신청자가 직접 본인의 신분증을 소지해 주민등록이 등재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별도의 신청서 작성 없이 8만원이 입금된 무기명 선불카드와 온누리 상품권 2만원을 지급한다.

시민편의를 위해 신청인이 세대주나 성인 세대원의 경우 위임장 없이 신분증을 지참하면 일괄 수령할 수 있고 부득이 본인이 직접 방문하기 어려울 경우 제3자 위임도 가능하다.

또한 동거 가족이 없는 고령자 등 직접 신청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서 1월 24일부터 찾아가는 신청제도를 운영한다.

‘일상회복 지원금’ 사용기한은 5월 31일까지로 선불카드는 지역 내 전통시장과 소상공인 업체에서 사용할 수 있고 대형마트,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온누리 상품권은 전통시장 등의 지정된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시 일상회복 지원금을 1월 28일까지 한 분도 빠짐없이 수령해 설 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에게 힘이 되길 바라며 전통시장을 포함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도 빠른 시일 내에 사용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