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여성농업인 다용도 농작업 작업대 지원농작업을 허리 펴고 웃으며 건강하게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2.01.20 12:44
  • 댓글 0
   
▲ 강화군, 여성농업인 다용도 농작업 작업대 지원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강화군이 여성농업인의 장기적인 반복 작업으로 인한 근골격계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다용도 농작업 작업대’를 지원한다.

군은 농작물의 재배·수확·선별·포장 등 단순 반복적인 농작업으로 발생하는 근육통, 관절통 등 근골격계 질환 예방을 위해 다용도 작업대 150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관내에 거주는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여성농업인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희망하는 농업인은 다음달 4일까지 강화군농업기술센터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선정된 농업인에게는 사업비의 50%를 지원한다.

한편 군은 지난 2020년부터 농작업대 지원에 나서 148 농가에 작업대를 보급했으며 작업대 사용 전과 비교해 근골격계 통증호소율이 75% 개선되는 등 농업인의 만족도가 높았다.

군 관계자는 “최근 농촌의 고령화 및 반복적인 작업으로 여성농업인의 근골격계 질환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며 “인체공학적 편의장비를 보급해 여성농업인이 웃으며 농작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