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공연예술단체 1800여 개 대상 공연장 대관료 지원1차 공모 온라인 접수, 단체별 연간 최대 3천만원까지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5.09 16:01
  • 댓글 0
   
▲ 문화체육관광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약해진 민간 공연예술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55억원을 투입해 1,800여 개 공연예술단체 등을 대상으로 공연장 대관료를 지원한다.

2022년 5월 9일부터 23일까지 1차 공모를 진행하며 신청은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을 통해 접수한다.

문체부는 2014년부터 민간 공연예술단체나 개인이 안정적으로 작품을 창작·발표할 수 있도록 공연제작비 중 부담이 큰 대관료 일부를 연간 20억원 내외로 지원해왔다.

최근 코로나 상황에서는 ’20년 62억 8천만원, ’21년 55억원, ’22년 55억원으로 그 규모를 대폭 늘려 민간 공연업계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왔다.

특히 올해는 8개 광역문화재단이 새롭게 참여해 한국소극장협회와 함께 접수와 심사, 교부 등 사업 전반을 관리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등록 공연장에서 대관을 통해 진행되는 연극·뮤지컬, 무용, 음악, 전통예술, 다원예술 등의 공연이다.

선정된 단체는 연간 최대 3천만원 한도 내에서 순수 대관료와 부대시설사용료를 포함한 총대관료의 최대 9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이번 지원 사업에 대한 신청 조건, 절차, 추진 일정 등 세부적인 내용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올해 7월과 11월에도 제2차, 제3차 공모를 추가로 이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예술공연이 번번이 취소되거나 연기되어 공연예술업계가 입은 경제적 타격이 크다”며 “이번 대관료 지원이 힘든 여건 속에서도 창작을 이어가는 공연예술단체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고 이를 계기로 침체되어 있는 공연시장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