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5·18 42주년 전시기획 학술포럼 ‘Archival Art’ 열린다5·18기록관, 24∼25일 전문가 참여 발제·토론 진행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2.05.20 13:07
  • 댓글 0
   
▲ 5·18 42주년 전시기획 학술포럼 ‘Archival Art’ 열린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은 24일부터 이틀간 5·18민주화운동기록관 7층 다목적강당에서 ‘Archival Art’를 주제로 5·18민주화운동 42주년을 기념하는 전시기획 학술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기획 학술포럼에서는 5·18민주화운동 42주년을 맞아 아카이브 아트의 최근 경향성을 통해 기록관 전시의 미학적 태도와 방식을 고찰하고 역사와 기억에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를 논의한다.

‘Archival Art’라는 주제로 열리는 학술포럼은 24일에는 5·18기록관 오월특별전 ‘5·18민주화운동 아사히신문사 미공개 컬렉션 특별전’ 전시 설명으로 진행된다.

이어 25일에는 1부 ‘기록의 재탄생: 전시로 만나는 아카이브’라는 주제로 박상애 백남준아트센터 아키비스트가 발제에 나서며 홍윤리 광주시립미술관 학예연구사가 토론에 참여한다.

2부에서는 ‘기억과 역사 인식에 관해’를 주제로 하선규 홍익대학교 예술학과 교수가 발제하며 ‘차가운 역사, 따뜻한 역사’라는 주제로 박구용 전남대학교 철학과 교수가 토론을 진행한다.

3부에서는 ‘아카이브 예술을 위해 : 사진 전시 사례’를 주제로 박상우 서울대학교 미학과 교수가 발제를, 김승환 조선대학교 시각문화큐레이터학과 교수가 토론을 벌인다.

마지막으로 4부에서는 ‘아카이브 아트의 기록적 함의’를 주제로 이경래 한신대학교 기록대학원 교수가 발제를, 신용철 민주공원 학예실장이 토론을 맡는다.

5·18민주화운동 및 광주정신에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5·18기록관은 추후 유튜브와 홈페이지에 해당 영상을 올릴 예정이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