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박항서 감독, 이승화 산청군수 취임 축하 깜짝 방문어머니 100번째 생신 맞아 고향 찾아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7.13 14:00
  • 댓글 0
   
▲ 박항서 감독, 이승화 산청군수 취임 축하 깜짝 방문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베트남 축구 영웅’ 박항서 감독이 13일 산청군청을 깜짝 방문했다.

박 감독은 지난 1일 제47대 산청군수로 취임한 이승화 군수를 만나 취임을 축하하는 한편 환담을 나눴다.

박 감독은 취임 축하와 함께 오는 9월 100세를 맞는 어머니 백순정 여사를 뵙기 위해 고향 산청을 찾았다.

박항서 감독은 소문난 효자다.

그를 잘 아는 사람들은 박항서 감독이 ‘파파’라는 별명을 얻은 것이 “언제나 어머니를 먼저 챙기는 효자인 박 감독의 따스한 인성이 드러난 것”이라고 입을 모은다.

한편 박 감독은 오는 12월 ‘동남아시아의 월드컵’으로 불리는 미쓰비시컵을 앞두고 있다.

박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은 지난 2019년 이 대회에서 10년 만에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 바 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