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당당하고 맛있게 먹도록…” 종로구, 전국 최고 수준 아동 급식비 지원지난해 5월부터 구 자체 예산 투입해 전국 최고 수준에 해당하는 1식 ‘9천 원’ 지원, 하루 최대 2만 7천 원까지 사용 가능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2.08.04 08:13
  • 댓글 0
   
▲ “당당하고 맛있게 먹도록…” 종로구, 전국 최고 수준 아동 급식비 지원
[중부뉴스통신] 종로구는 저소득층 아동의 영양상태 개선과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전국 최고 수준에 해당하는 1식당 9천원의 급식비를 지원하고 있다.

외식 물가 급등, 도심에 위치해 평균 외식비가 높은 종로의 지리적 특성 등을 반영하고 성장기 아동 발달을 저해하는 영양불균형 문제 역시 해결하기 위한 조치다.

경제적 또는 가정 사정을 이유로 결식 우려가 있는 만 18세 미만 아동에게 지급하는 서울시의 아동급식카드 단가는 지난해 5월 기준 6천 원이다.

금년 8월 1일부터는 8천 원을 적용한다.

이에 종로구는 앞서 선제적으로 자체 예산을 투입하고 급식 단가를 인상해 아동의 메뉴 선택 폭을 크게 넓힌 바 있다.

2021년 초 실시한 종로구의 아동급식카드 이용 현황에 따르면 지역 아동은 편의점, 제과점, 일반음식점 순으로 급식카드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아울러 일반 식당보다는 편의점에서 레토르트 식품, 간편식으로 식사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현재 종로구 아동은 1식 당 9천 원씩 하루 최대 2만 7천 원의 급식비를 지원받고 한식, 중식, 양식, 분식 등 원하는 다양한 메뉴를 섭취할 수 있다.

한편 관내 아동급식카드 대상자 수는 2022년 8월 기준 181명이며 가맹점 수는 3981개소다.

급식카드 신청은 거주지 동주민센터에서 하면 된다.

대상은 수급자나 기준중위소득 52% 이하에 속하는 가구 아동 등이다.

정문헌 구청장은 “자라나는 우리 아이들이 끼니로 걱정하는 일이 없게 부모의 마음으로 세심히 챙기고자 한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 차원에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