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하늘에서 바라본 함안 여항면 주서리 다랑이 논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8.10 17:11
  • 댓글 0
   
▲ 하늘에서 바라본 함안 여항면 주서리 다랑이 논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하늘에서 바라본 경남 함안군 여항면 주서리 다랑이 논. 다랑이 논이 층계를 이룬 모습이 장관이다.

인근에는 산책하기 좋은 봉성저수지와 함께 함안의 주산인 해발 770m의 여항산이 있으며 여항산 자락을 완만하게 걸을 수 있도록 조성한 자연생태 산책로 여항산 둘레길이 이어져 있다.

또한, 여항면에는 조선시대 정한강 선생이 이곳의 경치에 매료되어 별천지라 불렀던데서 이름이 유래된 별천계곡이 있으며 연중 맑은 물이 흐르고 수심이 깊지 않아 여름철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