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제22회 시민의 날 기념식’개최오늘, 시청 대강당 … 시민대상·시민창안 시상 등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9.30 08:18
  • 댓글 0
   
▲ 울산광역시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울산시는 9월 30일 오후 2시 시청 대강당에서 김두겸 시장, 김기환 시의회 의장, 시민대상·시민창안 수상자, 기관·단체장, 일반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2회 울산시민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시민헌장 낭독, 시민대상·창안 수상, 기념사, 축사 등으로 진행된다.

시민헌장은 ‘새로 만드는 위대한 울산’을 위해 봉사를 통한 시민의식을 확산하고자 하는 의미로 현대자동차 최현섭 자원봉사센터장이 낭독한다.

최현섭 씨는 지난 30년간 폭넓은 분야에서 봉사활동을 실천해 누적봉사시간이 1만 6,000시간 이상이고 지역사회의 자원봉사의 저변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민 대상은 임용식 씨, 손수민 씨, 최종두 씨, 이성걸 씨, 안경관 씨 등 5명이 수상한다.

시민 대상은 울산시가 수여하는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수상자는 울산박물관 명예의 전당에 등재된다.

시민 창안상은 울산시의 밝은 미래를 위해 시민의 창의적인 제안을 장려하고 보장하기 위해 좋은 제안을 해준 시민에게 울산시가 수여하는 상이다.

이귀자 씨, 최경숙 씨, 양승현 씨가 수상한다.

김두겸 시장은 “올해는 울산이 공업지구로 지정된 지 60년이 되는 해이면서 광역시 승격 25주년을 맞는 해이다.

지금의 울산 상황이 녹록지 않지만 현대자동차 전기차 전용공장 건립, 이예로 개통, 향후 그린벨트 해제 등으로 전국의 청년들이 다시 몰려드는 ‘새롭고 위대한 울산’으로 만들겠다.

곧 개최될 2022년 전국체전으로 울산이 새로운 변화와 도약을 이루는 역사적인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이 적극 참여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울산시는 제22회 울산시민의 날 경축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이날 오후 8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서휘태 지휘자와 함께 ‘펀한 클래식 공연’을 무료로 개최한다.

한편 ‘울산시민의 날’은 고려 태조 13년 9월 정묘일에 울산지방 호족이던 박윤웅이 귀부한 흥례부의 관할 구역이 현재의 울산시 행정구역과 유사하다 해 이를 기념하고 울산시민의 긍지와 애향심을 고취하고 시민화합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2000년 12월 8일 ‘울산시민의 날 조례’를 제정 공포하고 이듬해 2001년 제1회 시민의 날 기념식을 시작으로 현재에 이르고 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