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동대문구, “이제 전화로 복지상담 하세요”전화 한 통으로 공적급여·공적서비스 등 종합적 복지상담 제공… 익일 오후 6시까지 지원여부 결정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03.15 07:51
  • 댓글 0
   
▲ 동대문구, “이제 전화로 복지상담 하세요”
[중부뉴스통신] “비대면으로 상담을 받으니 주변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전문 상담원을 통해 지원을 받을 수 있어 위로받는 기분이 들었다”생계가 곤란하지만 차마 동주민센터를 찾지 못하고 있던 전농동 거주 85년생 1인가구 실직 남성이 복지상담센터를 통해 서울형 긴급복지 지원을 받은 뒤 감사 인사를 전해왔다.

동대문구는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구 발굴·지원을 위해 120다산콜센터와 연계해 ‘복지상담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복지상담센터’는 지원이 필요하지만 관공서 방문을 주저하거나 지원제도를 스스로 알아보기 어려운 주민이 전화 한 통으로 종합적 복지상담과 신속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구는 상담을 원하는 주민이 불편하지 않도록 전문 상담인력 3명을 배치했으며 관내 병·의원, 약국 등 350개 의약기관에 홍보용 안내보드를 배포하는 등 적극 홍보에 나섰다.

상담은 공적급여, 공적서비스, 민간자원 연계 등 복지 분야 전반에 대한 종합상담으로 진행된다.

전화를 수신한 뒤 익일 오후 6시까지 지원여부를 결정해 신속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복지상담이 필요한 주민은 다산콜센터 또는 구 복지상담센터로 전화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도움이 필요하거나, 위기의 이웃을 발견하는 경우 언제든 다산콜센터나 구 복지상담센터를 이용해주시길 부탁드린다”며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신속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