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경북교육청, 정보기술 협업으로 디지털 전환 가속디지털 전환 사업에 정보기술 전문가팀 투입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3.03.22 10:53
  • 댓글 0
   
▲ 경상북도교육청
[중부뉴스통신] 경북교육청은 정보기술이 필요한 다양한 디지털 전환 현장에서 성공적 사업 추진을 보장하는 정보기술 전문가와의 협업 체제 구축을 위해‘정보기술 협력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경북교육청의 AI, 빅데이터, 메타버스, 클라우드 등 디지털 전환 교육 환경 구축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 담당 부서의 기술 인력 부족을 보완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정보기술 협력단은 교육감 소속 공무원을 대상으로 미래기술, 정보 보안, 정보시스템, 법 제도 4개 분야의 전문가를 공모해 인력풀을 구축하고 실시간 소통 채널을 통해 필요한 현장에 직·간접 지원 형태로 운영된다.

직접 지원은 사업 추진 TF팀, 기술문서 작성·검토, 검사검수 등 디지털 전환 사업 전반에 직접 참여해 단일팀 형태로 운영하며 간접 지원은 실시간 온라인 지원과 회의나 사업자 미팅에 기술 자문을 실시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오는 4월 15일까지 예산정보과장을 단장으로 분야별 30명 내외의 전문가 인력풀 구성 및 업무용 메신저를 활용한 온라인 지원창구를 준비해 5월부터 분야별‘정보기술협업팀’형태로 본격 협업 활동에 나선다.

정보기술협력단은 디지털 전환 시대를 맞아 교육 현장 전반에서 급증한 정보기술 전문가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관련 정보화 사업의 완성도 향상을 목표로 활동할 예정이다.

아울러 프로그램 전문 전산직 학습동아리‘낭만 코딩’과의 노하우 공유를 통해 한정적인 인적 자원의 한계를 극복하고 업무에 바로 활용할 수 있는 소규모 소프트웨어 개발 등 기술 지원 영역을 더욱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디지털 환경으로의 전환에는 정보기술 분야별 전문가의 지원이 필수적이지만, 인적 자원 운용은 제한적인 상황에서 정보기술협력단 운영은 사업의 완성도 및 예산 집행의 효율성을 모두 향상시킬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으로 평가된다.

임종식 교육감은 “디지털 전환 현장의 지원 수요를 단일 창구를 통해 접수해 분야별 신속 지원을 실시하겠다”며 “정보기술 협력단 인력풀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보다 폭넓은 디지털 기술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