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국내 소부장 기술 자립화에 민간 투자 자본 860억원 규모 유치기업형 벤처캐피탈 등 37개 투자社 소부장 기술자립화에 약 860억원 투자
  •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승인 2023.05.15 12:43
  • 댓글 0
   
▲ 산업통상자원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국내 32개 중소·중견 소부장 기업들의 유망 기술개발에 대해 기업형 벤처캐피탈 등 37개 투자사가 860억원 규모의 자본투자에 나선다.

산업부는 5월 15일 소부장 투자연계형 R&D 지원대상으로 32개 소부장 기업을 선정하고 민간투자 860억원에 더해 향후 3년간 812억원의 정부 연구개발 자금을 매칭으로 지원해 민간 주도의 기술개발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들은 자유공모 방식으로 선정된 것으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주력산업 분야 외에 바이오, 우주항공 등 신성장 분야도 다수 포함되어 해당 분야에 대한 민간투자社들의 관심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바이오분야에서는 의약 제조공정용 멤브레인 제조기술, 메신저리보핵산 전달을 위한 고분자소재 등 기술자립을 지원하고 우주항공분야는 극저온 추진제 탱크 및 발사체용 합금소재 개발 등의 기술자립을 추진한다.

특히 올해에는 기업당 민간 투자금액이 ‘20년 11.9억원에서 ’23년 26.8억원으로 증가하는 등 역대 최대로 우수 기술력을 보유한 소부장 기업에 대한 민간투자는 지속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간 지원된 116개 소부장 기업의 경우 약 1,860억원의 민간 투자에 더해 정부 R&D 투자 약 2,870억원 등 총 4,73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으며 지원된 116개 기업 중 45개 기업이 약 3,000억원의 후속 투자유치에 성공하는 등 중소·중견 소부장 기업의 성장사다리 역할을 하고 있다.

산업부는 우수 소부장 기술을 보유한 기업에 대한 R&D지원을 통해 민간투자 유치가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 수요-공급기업 간 협력모델 확대 등 소부장 협력생태계도 지속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