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박춘선 시의원, 망월천 강동의 명소로 재탄생한다7월 계약심사통과 후 9월 말~10월 초 입찰공고 앞두고 있어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08.21 10:22
  • 댓글 0
   
▲ 박춘선 시의원, 망월천 강동의 명소로 재탄생한다
[중부뉴스통신] ‘현장 속으로 시민 곁으로’, 서울특별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박춘선 의원 이 망월천 정비사업의 공사 착수가 임박했다는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올 7월 계약심사를 통과해 9월말~10월초 입찰공고를 시행할 계획으로 현재 공사발주 관련 업무가 진행 중에 있다.

망월천은 고덕강일2지구와 강일지구 사이를 통과하는 지방하천으로 ’18년 9월 망월천 정비 시행계획이 수립되면서 지역 하천 정비에 대한 기대를 모았었다.

그러나 그간 SH서울주택도시공사와 강동구, 지역주민들 간 하천정비방향과 시설구성 등에 대한 이견으로 사업 진행은 답보상태에 있었다.

이에 박춘선 시의원은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올 2월 사업시행 주체인 SH서울주택도시공사와 지역주민들과의 간담회를 시작으로 수차례 업무보고를 통해 사업을 꼼꼼히 점검하며 물꼬를 터 나가기 시작했다.

6월에는 전주혜 국회의원과 박춘선 시의원, 문현섭 구의원과 함께 망월천 정비사업 지역주민 간담회를 주관, 이견의 폭이 컸던 망월2교 교량 형태에 대한 합의를 이끌어내었고 이를 통해 연내 공사 착공이라는 성과를 이루게 됐다.

이번 여름 장마와 태풍에 대비해 망월천을 미리 둘러본 박 의원은 망월천 사면 정비를 강력하게 요청해 비 피해를 막기도 했다.

박 의원은 “망월천 정비사업은 지역 주민들의 간절하고도 오랜 염원임을 잘 알기에 주민들께 쾌적하고 자연친화적인 망월천을 돌려드리고자 행동으로 실천해 왔다”며 빠르게 추진되는 사업 진행을 환영했다.

또한 “망월천 정비 사업이 처음부터 지역 주민들과 함께 노력해온 만큼, 성공적인 결과를 이루어내기 위해 마무리까지 지역주민들과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다짐을 밝혔다.

이번에 정비되는 망월천에는 고덕강일2지구와 강일지구를 연결하는 보행교인 망월3교가 놓이며 수변광장, 산책로 커뮤니티 마당 등의 공간이 조성되어 자연과 휴양의 조화로운 지역의 명품 하천 공간으로 재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