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늘봄학교 지원하고 지역상생 주도하는 학교복합시설 본격 추진수영장 11개교, 돌봄·방과후 연계 31개교 포함 39개 학교복합시설 설치 추진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3.09.14 13:37
  • 댓글 0
   
▲ 늘봄학교 지원하고 지역상생 주도하는 학교복합시설 본격 추진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교육부는 9월 14일 ‘2023년 학교복합시설 공모사업’ 선정 결과 총 39개의 사업이 선정됐다고 발표한다.

선정된 39개 사업은 시도교육청과 지자체의 업무협약 체결 및 지역주민 수요조사 여부 등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선정됐으며 선정된 사업에는 총사업비 7,500억원 중 3,020억원을 교육부가 지원한다.

학교복합시설에는 학교·지역의 필요에 따라 수영장, 체육관, 도서관, 문화센터와 돌봄센터 등이 복합적으로 설치되며 이를 활용한 생존수영, 인공지능 코딩 교육 등 맞춤형 방과후 프로그램과 함께 돌봄교실이 운영된다.

선정된 사업은 2024년에 설계하고 2025년 착공해 이르면 2026년부터 운영될 예정이다.

본 사업을 통해 그동안 제대로 된 대피시설이 없어 유사시 주민들이 불안에 떨어야 했던 울릉도에는 지하 대피시설이 포함된 공공도서관이 설치되고 서울에 신설되는 특수학교에는 주민과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수영장·평생교육센터·체육관이 설치되어 앞으로 지역의 안전과 상생을 책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학교복합시설 공사부터 운영단계까지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세계적 수준의 교육·돌봄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우수한 학교복합시설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