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추석맞이 ‘수해지역 우수 농·수산·특산물 직거래장터’ 운영16개 농가 120여 품목 시중보다 20~30% 할인 판매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3.09.18 15:27
  • 댓글 0
   
▲ 행정안전부(사진=PEDIEN)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행정안전부 서울청사관리소는 9월 18일부터 9월 19일까지 2일간 정부서울청사 본관 1층 로비에서 추석맞이 우수 농·수산·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추석 명절을 맞아 지난 여름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지역에 농·수산·특산물 판매를 통해 피해 복구를 지원하고 지역 농·수산·특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서울청사관리소는 농협은행 서울지역본부와 협력해 올해 특별재난지역 및 수해 피해지역 인근 농가를 중심으로 16개 농가를 선정해 우수 농·수산·특산물을 시중가격보다 평균 20∼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판매물품은 사과, 배, 잡곡, 쌈채류, 농협 홍삼, 건어물, 명절선물세트 등 120여 품목으로 농협사랑상품권, 온누리상품권으로도 구매할 수 있으며 택배비는 무료이다.

판매를 활성화하기 위해 30만원 상당의 한우세트, 10만원 상당의 과일 등 다양한 경품 추첨 행사도 개최될 예정이다.

김선조 서울청사관리소장은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이해 서울청사 직원에게 우수한 우리 농·수산품을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수해 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업인에게 희망을 주는 상생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