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병뚜껑 모아 친환경 코딩로봇 기증,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지원해요장애인공단 임직원, 미세플라스틱 줄이기 위해 병뚜껑 3개월 수집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3.09.25 16:47
  • 댓글 0
   
▲ 고용노동부(사진=PEDIEN)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9월 25일 서울특별시 꿈나무마을 파란꿈터, 초록꿈터, 한벗학교에 학대 아동 및 탈북 청소년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코딩교육용 교구재 40개를 기증했다.

병아리 캠페인은 ‘병뚜껑을 모아 아이들의 장난감으로 리[Re]메이크’라는 뜻으로 공단 임직원이 참여해 플라스틱 병뚜껑을 수집하고 친환경 소재로 만든 코딩교육용 장난감을 기증하는 친환경 캠페인이다.

친환경 콘텐츠로 구성된 코딩교육용 교재는 학대아동·탈북 청소년의 환경의식 고취와 미래세대의 논리력 신장을 위한 디지털 교육에 쓰인다.

이번 캠페인에는 전 직원이 동참해 약 12만개의 플라스틱 병뚜껑을 수집했으며 소셜벤처 ‘코끼리공장’과 연계해 다양한 업사이클링 제품으로 탄생할 예정이다.

또한, 병뚜껑 세척·분류·파쇄 작업을 일자리와 연계해 60개의 노인 일자리를 창출했다.

공단 조향현 이사장은 “임직원의 환경의식을 고취시키고 미래 디지털 인재 양성을 지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게 돼 뜻깊다”며 “공단은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캠페인을 통해 함께 살기 좋은 지구 만들기에 한걸음씩 보태겠다”고 말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