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국, 제48차 정보기술 분야 국제표준화회의 총회 한국 유치디지털전환 핵심기술 표준화 전략 선도를 위한 기반 마련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3.11.20 12:52
  • 댓글 0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은 한국 대표단이 지난 11월 13일부터 1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제46차 ISO/IEC JTC 1 총회에 참석해, 2024년 11월 개최 예정인 제48차 정보기술분야 국제표준화회의 총회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ISO/IEC JTC 1 총회는 40여 개 회원국 및 국제전기통신연합, 세계경제포럼 등 국제기구 대표 150여명이 참석해 신기술 분야 글로벌 표준화 전략 수립 및 위원회 신설 등을 결정하는 중요한 정책회의로 우리나라는 2012년도에 이어 12년 만에 다시 국제회의를 유치하게 됐다.

이번 총회에서 우리나라는 국가별 이해관계 등에 따라 점차 복잡해지는 JTC 1의 의사결정 및 구조 개선을 위해 ‘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정책결정 구조 단순화’, ‘시장과 고객의 요구사항 충족을 위한 절차’, ‘조직 운영의 효율화를 위한 하위그룹의 역할과 책임 명확 필요성’ 등 다수의 기고서를 제출해 정보기술 분야 국제표준화 전략 수립에 기여했으며 2018년 설립되어 한국 주도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3D프린팅 및 스캐닝 작업반의 컨비너를 수임하는 등 우리나라의 국제표준화 리더십의 위상을 강화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아울러 2024년 국내 유치한 제48차 총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의 표준 및 특허 관련 국내 최대 행사인 글로벌 ICT 표준 컨퍼런스와 연계해 개최할 예정으로 디지털전환 시대를 맞아 국내·외 ICT 표준 전문가들이 모여 글로벌 표준화 전략 및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국제적 네트워크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성일 국립전파연구원 원장은 “ISO/IEC JTC 1은 디지털전환 핵심기술 분야의 표준 개발, 유지, 홍보 및 표준화 전략 수립 등을 총괄하는 위원회로 이번 총회 유치를 통해 우리나라가 정보기술 분야 국제표준화를 선도하고 국제적인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