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임광현 의원, “경기도 골목상권 서점 지원방식 개선해야” 주장임광현 의원, 지역서점 문화활동 지원 선정 방식 개선방안 필요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3.11.20 17:01
  • 댓글 0
   
▲ 임광현 의원, “경기도 골목상권 서점 지원방식 개선해야” 주장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임광현 부위원장은 20일 경기콘텐츠진흥원 대상 행정사무감사에서 지역서점 문화활동 지원사업의 선정방식이 개선되어야 함을 주장했다.

임 부위원장은 동네에서 수십 년 운영해 온 골목상권 서점들은 행사를 위한 공간 확보나 유명 작가의 섭외에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따른다며 지역서점 문화활동 지원사업의 선정기준에 대한 문제점을 제기했다.

이어 임 의원은 “독서문화 보급화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성 행사도 필요하지만, 실적을 내기 위한 행사보다 골목상권 서점의 고유한 세월의 향이 사라지지 않도록 올바른 방향성으로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선정 기준이 개선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임 의원은 “경기도민이 지하철 출·퇴근길에서 그림책이나 스토리북 등 일상 속에서 독서문화가 스며들어 확산될 수 있도록 책 문화 활성화를 위해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좋은 사업을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임 의원은 지난 6월 ‘경기도 3세대 독서 지원사업 토론회’를 통해 경기도 독서문화 발전을 통한 전 세대 독서교육 기회 확대와 도민의 생애주기별 독서활동 지원 및 독서문화 기반 확충을 위한 논의를 가졌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