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 아동급식지원 플랫폼’, 배달특급 연계 통한 아동급식지원, 성공적 운영배달특급 연계 통한 ‘경기도 아동급식지원 플랫폼’ 시범사업 성공적 운영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3.12.07 08:24
  • 댓글 0
   
▲ ‘경기도 아동급식지원 플랫폼’, 배달특급 연계 통한 아동급식지원, 성공적 운영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결식 우려 아동을 위해 구축한 ‘경기도 아동급식지원 플랫폼’의 누적 주문 금액이 사업시작 6개월여 만인 11월 25일 약 4천만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문 건수로는 약 2천 건으로 경기도는 결식 우려 아동들의 손쉬운 음식 주문이란 목표를 달성했다고 평가하고 내년부터 플랫폼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아동급식지원 플랫폼’은 현장 대면결제만 가능했던 기존 아동 급식카드로 경기도 공공배달앱인 ‘배달특급’을 사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올해 5월부터 용인시와 의왕시 소재 결식 우려 아동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으로 출범했다.

1일 최대 2만원 한도 내에서 아동급식카드를 통해 아동들이 음식을 섭취할 수 있도록 했다.

더불어 배달특급에서는 3천원 의 배달비 쿠폰을 통해 아동들의 배달비 부담도 덜었다.

그간 아동급식카드는 아동들의 낙인효과 등의 우려가 제기되어 왔으나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아동들이 카드 사용에 대한 부담없이 자유롭게 음식을 선택하고 섭취할 수 있도록 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도는 설명했다.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는 내년 1월부터 시범사업에서 얻은 노하우를 토대로 도내 29개 시군으로 아동급식지원 플랫폼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최근에는 아동급식카드 연계사업의 효율성 운영을 위해 하나카드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