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제24회 다자녀 가정-기업 WIN-WIN 프로젝트 결연식 개최2010년부터 92개 기업 참여, 270개 다자녀 가정에 9억 3천만원 후원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12.07 08:50
  • 댓글 0
   
▲ 제24회 다자녀 가정-기업 WIN-WIN 프로젝트 결연식 개최
[중부뉴스통신] 강동구가 지난 6일 ‘다자녀 가정-기업 WIN-WIN 프로젝트’ 24번째 결연식을 구청 5층 대강당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다자녀가정-기업 WIN-WIN 프로젝트’는 관내 기업이나 단체가 다자녀 가정과 결연을 맺고 매월 10만원의 양육비를 후원하는 사업으로 지역사회가 자발적으로 힘을 모아 함께 아이를 낳고 키우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진행 중인 강동구의 대표적인 양육친화 사업이다.

2010년 첫 결연 이후 기업 및 단체의 참여가 늘어나 지금까지 총 92개 기업과 270개 가정이 결연을 맺고 양육비 9억 3천만원을 후원했다.

6일 개최된 결연식에는 30개 기업이 55개 다자녀 가정과 결연을 맺고 1년간 양육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WIN-WIN 프로젝트 1호 결연 기업인 ㈜현대영어사를 비롯해 ㈜농협사료 등 21개 기업들이 결연을 맺은 이후 다자녀 가정을 지속 후원하고 있다.

㈜알에프텍 등 9개 기업는 이번 결연으로 새롭게 참여하게 됐다.

구는 저출산 문제 해결 및 양육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해 출산특별장려금, 입학축하금 등 다자녀 가정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한미정 가족정책과장은 후원에 참여한 모든 기업과 단체에 감사패를 수여하며 “지역사회의 따뜻한 관심으로 우리 아이들이 잘 자라고 있다”고 감사의 뜻을 전달했으며 “지역사회의 든든한 지지를 바탕으로 아이를 낳고 키우는 양육친화적 환경을 조성해 저출산 문제를 해결해나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