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해외에서도 주목하는 종로구 ‘스마트 유아교육’ 사업대만 화련현 연수단, 벤치마킹 위해 13일 구립 선재어린이집 방문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12.08 11:50
  • 댓글 0
   
▲ 해외에서도 주목하는 종로구 ‘스마트 유아교육’ 사업
[중부뉴스통신] 종로구가 어린이집 경쟁력 강화를 위해 선도적으로 추진 중인 스마트 유아교육 사업에 세계적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대만 화련현 정부교육처 유아교육 연수단 일행이 오는 13일 선진사례 벤치마킹을 위해 종로구립 선재어린이집을 찾는다.

대만 화련현 정부교육처에서 유아교육, 초중등교육, 평생교육, 체육, 정보교육 등을 맡고 있는 연수단 일행 16명은 이날 ‘디지털 창의놀이터’, ‘인공지능 푸드스캐너’를 고루 체험 예정이다.

디지털 창의놀이터는 앞서 지난 5월, 어린이집 학습 수준을 높이고 종로만의 차별화된 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개발한 유아미술 교육 콘텐츠다.

굳이 미술관을 가지 않더라도 어린이집에서 지속적으로 명화를 체험하며 미술에 대한 흥미, 창의력, 상상력을 키워주고자 기획됐다.

고흐, 모네 등 32명 거장의 명화 282점을 기반으로 작가·작품에 대한 내용 전달뿐 아니라 원아가 직접 전자칠판을 터치해 작품을 색칠하고 그림 조각을 맞추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한국보육진흥원의 ‘다양한 영유아 놀이, 미래 보육의 질 제고’ 포럼에서도 우수사례로 선정된 바 있으며 4차 표준보육과정과도 연계해 보육교사 및 학부모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원아 식습관 개선과 맞춤형 식단 관리를 위해 올해 3월 도입한 ‘AI 푸드스캐너’ 역시 주목할 만하다.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섭취 음식량과 함께 칼로리, 단백질, 지방, 탄수화물 등의 영양성분을 측정한 일일 리포트를 학부모에게 제공하고 건강한 식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데 중점을 뒀다.

식사 후 식판을 스캔하면 잔반량에 따라 각기 다른 캐릭터 모습이 표출돼 원아가 식사시간을 일종의 재미있는 놀이로 인식하고 편식 등을 고치는 효과가 있다.

학부모 역시 자녀가 하루 동안 밖에서 어떤 음식을 먹었는지 확인하고 부족한 영양소를 가정에서 별도로 챙길 수 있어 유용하다.

정문헌 구청장은 “이번 대만 화련현 연수단 방문을 계기로 양국 유아교육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정책을 꾸준히 강구하고 종로만의 경쟁력 있는 유아교육 콘텐츠 개발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