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합천군, 겨울철 건강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서비스 강화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3.12.08 13:52
  • 댓글 0
   
▲ 합천군, 겨울철 건강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서비스 강화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합천군은 겨울 한파에 대비해 건강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내년 3월까지 방문건강관리 집중강화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방문건강관리사업은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독거노인, 장애인 등 건강취약계층 1,959가구 대상으로 4개 권역 전담인력 간호사가 직접 가정 방문해 혈압·혈당 측정, 기초 건강상태 모니터링, 교육 등을 제공하는 어르신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다.

합천군 보건소는 방문건강관리사업을 통해 가벼운 실내운동 적절한 수분 섭취와 균형 잡힌 식사 실내 보온과 적정 습도 유지 한파특보 발생 시 가급적 야외 활동 자제 외출 시 따뜻한 옷과 방한용품 착용 등 겨울철 한파대비 건강수칙을 집중적으로 교육하고 있다.

또한 한파에 취약한 심뇌혈관질환자와 거동불편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한랭질환 증상과 빙판길 낙상사고 예방 교육을 실시해 한파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어르신들은 한파에 노출 될 경우 저체온증이 발생하거나 혈압 상승으로 심뇌혈관질환의 악화될 수 있다”며 “겨울철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