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서태평양 지역 보건의료체계 강화 위한 협력 방안 논의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지역사무처장 면담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2.19 16:46
  • 댓글 0
   
▲ 보건복지부(사진=PEDIEN)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은 2월 19일 오전 10시 30분 서울에서 신임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지역사무처장 사이아 마우 피우칼라를 만나 보건의료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면담은 신임 지역사무처장의 임기 시작 이후 WHO 서태평양 지역 주요 회원국을 방문해 굳건한 협력관계를 다지기 위한 것으로 지역사무처장은 WPRO 회원국 30개국 중 첫 번째로 우리나라를 방문하게 됐다.

통가 출신 사이아 마우 피우칼라 지역사무처장은 통가 보건부 장관, 통가 국회의원, WHO 집행이사를 역임하는 등 보건의료 분야 및 국제사회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면담에서 조규홍 장관은 “앞으로도 우리 정부는 서태평양 지역 보건의료체계 강화를 위해 WHO 집행이사국 참여, 한-WPRO 협력전략 마련 등 WPRO와의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 강조하면서 “신임 지역사무처장께서도 다양한 경험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지역사무처 조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