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김미리 의원, 교실배식 학교의 사고 예방을 위한 CCTV 확충 촉구김미리 의원 “교실배식 학교 핵생들의 안전한 급식을 위해 CCTV 확충 필요. 식수 인원이 많은 과대학교부터 우선 설치해야.”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2.22 17:29
  • 댓글 0
   
▲ 김미리 의원, 교실배식 학교의 사고 예방을 위한 CCTV 확충 촉구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김미리 위원장은 21일 경기도교육청 교육행정국에 대한 2024년 업무보고에서 교실배식을 실시하는 학교의 이물질 혼입 사고를 막기 위해 급식 엘리베이터 및 복도 등에 CCTV를 조속히 설치할 것을 권고했다.

지난 2023년 1월 서울의 한 중학교에서 남학생 두 명이 배식을 앞두고 있던 급식에 변비약을 뿌려 8명의 학생이 복통을 호소하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해당 장면은 복도에 설치된 CCTV에 녹화된 덕분에 빠르게 진상을 규명할 수 있었고 가해 학생들은 가정법원 소년부에 송치된 바 있다.

지난 2023년 행정사무감사에서 김미리 위원장은 경기도 내 교실배식을 진행하는 학교에서도 위와 같은 사고가 발생할 수 있기에, 교육청의 예산을 투입해 급식 엘리베이터, 배식차가 대기하는 복도 등에 CCTV를 추가로 설치할 것을 요청한 바 있다.

하지만 교육청에서 ‘개인정보보호법’ 등의 이유로 CCTV를 학교에 설치할 수 있다고 안내하는 수준에 그치자 금일 한번 더 이 문제를 다루게 됐다.

이날 질의에서 김미리 위원장은 학생들에게 안전한 급식을 제공하기 위해 교육청에서 먼저 CCTV를 적극적으로 확충하겠다고 답변해야 하는 것이 당연함에도, 실제 교육청은 학교에 설치가 가능함을 ‘안내하겠다’ 정도의 소극적 행정에 그치고 있음을 지적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모든 교실배식 학교 학생들이 안전한 급식을 위해 적극적으로 CCTV를 설치해야 하며 따로 신청을 받는 것이 아니라 식수 인원이 많은 과대학교를 시작으로 대상 학교 전체에 CCTV를 설치할 수 있도록 교육청이 예산을 지원해야 한다”고 발언했다.

이에 경기도교육청 정수호 교육행정국장은 “행정사무감사 당시 이미 2024년 본예산 편성이 끝나서 본예산에 반영할 수 없었다”고 해명하면서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예산을 확보해 교실배식 학교의 급식 엘리베이터, 복도 등에 CCTV를 확충하겠다고 답변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