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파주보건소, 3월 학교 개학맞이 흡연행위 집중 단속청소년의 간접흡연 노출 예방 위한 건강한 거리 지키기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2.29 09:45
  • 댓글 0
   
▲ 파주보건소, 3월 학교 개학맞이 흡연행위 집중 단속
[중부뉴스통신] 파주보건소는 개학을 맞아 초중고등학교 주변의 금연 구역 내 흡연행위를 지도·단속한다.

간접흡연은 흡연과 마찬가지로 암, 호흡기질환, 심혈관질환을 일으키고 영아와 아동의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파주보건소는 학생들의 간접흡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이번 단속을 마련했다.

파주보건소는 지역 내 금연 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 15일 금연지도원 6명을 위촉했다.

금연지도원은 2인 1조로 구성되어 3월부터 초중고등학교의 절대보호구역과 유치원 주변 지역, 학원 등 청소년 활동 지역을 중심으로 점검을 펼친다.

‘파주시 금연구역 지정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 조례’에 따르면 교육환경보호구역 중 절대보호구역이 금연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라 어린이집, 유치원은 건물과 경계선 10m 이내까지가 금연 구역이다.

성동현 건강증진과장은 “파주보건소는 청소년을 위한 건강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으며 파주시민들도 성장발달 과정에 있는 청소년이 간접흡연의 피해를 받지 않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