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새롭게 만나는 미륵사지'…익산 굿즈 디자인 공모현대적인 디자인으로 만나는 미륵사지, 굿즈 디자인 공모전 개최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4.02.29 10:41
  • 댓글 0
   
▲ 익산시청사전경(사진=익산시)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익산시가 익산시문화도시지원센터와 함께 미륵사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문화도시 익산의 역사와 가치를 알릴 디자인 발굴에 나섰다.

센터는 3월 28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 '로컬100'에 선정된 미륵사지를 주제로 한 굿즈 디자인 공모전을 진행한다.

공모 분야는 △굿즈 디자인 △디지털 일러스트 및 그래픽 디자인 두 분야로 1인당 2건 이내로 응모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28일까지이며 심사를 거쳐 11개 팀에 총상금 1,190만원과 상장이 수여될 예정이다.

당선작은 미륵사지와 익산 홍보를 위한 굿즈로 활용될 예정이다.

원도연 익산시문화도시지원센터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익산시 대표 문화유산인 미륵사지가 감각적이고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개발되길 기대한다"며 "재능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한편 로컬100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역문화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의 명소, 콘텐츠, 명인 등을 선정해 2년간 국내·외에 집중적으로 홍보하는 사업이다.

미륵사지는 지역 문화유산 분야에 선정됐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