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광역시교육청, 지역과 함께하는 마을방과후학교 운영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2.29 11:54
  • 댓글 0
   
▲ 인천광역시교육청사전경(사진=인천광역시교육청)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인천광역시교육청은 2024년 3월부터 2025년 2월까지 지역과 함께하는 마을방과후학교를 운영한다.

지역과 함께하는 마을방과후학교는 학교와 지역의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기관이 정규교육과정 이외 시간에 학교 안팎에서 특색있는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운영하고 초·중학교 학생이 참여하는 방과후학교 활동이다.

19개의 지역기관을 공모로 선정했고 3개 도서관이 신청해 총 22개 기관에서 운영한다.

참여 기관은 사단법인 숲앤놀자 인권을 실천하는 복지활동가 문화연대 예그리나 마을교육 사회적협동조합 청본창작소 국제오케스트라협회 인천광역시교육청북구도서관 인천광역시교육청부평도서관 사회적협동조합 피어나 꿈꾸는 씨앗 함께사는 세상을 만드는 남동희망공간 서창2 아이함께자람터 인천광역시교육청중앙도서관 인천광역시계양구시설관리공단계양구청소년수련관 SW하랑 청랑 푸드앤에코 사회적협동조합 인천광역시서구시설관리공단서구청소년센터 인천광역시서구시설관리공단연희청소년센터 ▲인천광역시서구시설관리공단검단청소년센터 인천광역시서구시설관리공단가좌청소년센터 꿈 마음 생각이 자라는 자람도서관 강화군 가족센터 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마을과 학교가 함께 학생의 배움과 돌봄을 지원함으로써 학교와 마을이 상생하는 교육공동체를 실현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세심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