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교육청, 5·18 왜곡 게임 신고 학생 교육감상 시상5·18교육 전국화 실현, 민주화운동 정신 삶 속에 실천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4.05.10 16:59
  • 댓글 0
   
▲ 광주시교육청, 5·18 왜곡 게임 신고 학생 교육감상 시상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시교육청은 오는 13일 5·18 왜곡 게임을 신고한 초등학생에게 교육감상을 시상한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초등학생은 5·18 민주화 운동을 왜곡한 가상현실 게임을 한 언론에게 제보해 이러한 사실을 세상에 알렸다.

이에 해당 게임을 서비스한 게임사는 이 게임을 삭제 처리했고 5·18기념재단은 지난 8일 게임 제작자를 경찰에 고발했다.

학생은 학교에서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수업을 받은 후, 5·18 역사를 폄훼하고 왜곡한 게임에 대해 언론에 알렸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정의로운 행동을 실천한 초등학생에게 이정선 교육감이 직접 표창장을 수여하고 격려하기로 했다.

5·18민주화운동의 역사를 바르게 인식하고 학교에서 배운 지식을 삶 속에서 실천한 것을 높이 평가한 것이다.

또 해당 초등학생이 다니는 학교에 ‘5·18 교육자료 꾸러미’를 전달하고 더불어 같은 학년 학생들에게 5·18정신을 상징하는 ‘5월 주먹빵’을 전달하기로 했다.

학생의 부모님에 따르면 “아이가 5·18 역사 왜곡에 대해 스스로 판단하고 제보한 것이었다”며 “의로운 행동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2차 가해로 힘들어하는 모습에 안타까웠는데, 광주시교육청에서 격려와 지지를 해주신 점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