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삶의 통찰력 주는 송파책박물관 ‘고전아카데미’ 인기조선시대 서당 필독서 ‘동몽선습’ 강독…지혜 및 통찰력 고양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4.05.16 07:14
  • 댓글 0
   
▲ 삶의 통찰력 주는 송파책박물관 ‘고전아카데미’ 인기
[중부뉴스통신] 송파구가 고전의 가치를 발견하고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송파책박물관에서 성인을 대상으로 ‘고전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2019년 개관한 송파책박물관은 우리나라 최초의 공립 책 박물관으로 구민에게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고자 책과 관련한 전시, 강연,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고전 아카데미’는 고전을 심도 있게 읽고 해설 강의를 통해 고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독서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열린 아카데미는 모두 수강 신청이 조기 마감될 만큼 주민들에게 인기가 높았다.

한 수강생은 “고전은 혼자 읽고 해석하기 어려웠는데, 강사의 해설과 함께해 삶의 지혜와 통찰을 얻을 수 있는 귀중한 시간이었다”고 후기를 전했다.

주민 호응에 힘입어 올해는 10회 강의로 확대 운영한다.

강사는 지난해에 이어 고문서 연구의 대가인 고려대학교 안승준 교수가 맡았다.

이번 고전은 조선시대 서당의 필독서인 ‘동몽선습’이다.

‘어린 학생들이 먼저 익히는 책’이라는 뜻의 제목처럼 서당에서 ‘천자문’을 익힌 후 배우는 교재로 유학의 핵심 윤리인 오륜과 한국 역사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이번 강의는 옛날 서당에서 공부하던 방식인 ‘서당식 성독’으로 진행한다.

강사가 선창하고 수강생이 노래처럼 따라부르는 이른바 서당식 강의 방법으로 더욱 흥미롭게 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돕는다.

아카데미 일정은 5월부터 7월까지 매주 화요일 10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총 10회 진행하며 교육 후에는 수료증을 수여해 성취감을 높인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송파책박물관 고전아카데미를 통해 지역 주민들이 고전을 함께 읽고 깊이 있는 생각과 지혜를 나누며 고전 문학의 즐거움을 알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독서문화 행사를 마련해 구민을 위한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