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7개의 해변에서 펼쳐지는 세븐비치 어싱챌린지… 광안리해수욕장에서 두 번째 편 열린다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6.11 07:15
  • 댓글 0
   
▲ 7개의 해변에서 펼쳐지는 세븐비치 어싱챌린지… 광안리해수욕장에서 두 번째 편 열린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광안리해수욕장 일원에서 ‘맨발걷기 좋은 도시 부산, 세븐비치 어싱챌린지’ 두 번째 편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 부산일보사, 부산시의회, 부산상공회의소, 비엔케이금융그룹이 공동 주최하고 부산맨발걷기좋은도시운동본부가 주관하며 비엔케이부산은행, 반얀트리부산, 송월타월 등 지역기업이 후원한다.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부산의 7개 주요 해변을 차례로 걷는 행사다.

맨발로 해변을 걷는 어싱활동을 통해 단순히 걷는 것을 넘어, 도시와 자연 사이의 연결을 깊이 느껴보는 힐링의 시간을 선물한다.

지난 5월 해운대해수욕장에서 처음 시작됐으며 이번이 두 번째 편이다.

이날 광안리 편 행사는 △식전 버스킹 공연 △코스안내 및 몸풀기 스트레칭 △세븐비치 어싱챌린지 △경품추첨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시민 4천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광안리 편에서 진행하는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500인이 1조로 총 8개 조로 나눠 차례로 총 8회 진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별로 광안해변공원 야외무대 우측 출발선상에서 깃발을 소지한 인솔자와 함께 남천삼익비치아파트 방향으로 이동하며 서프존에서 돌아 다시 광안해변공원 앞으로 도착하는 왕복 2킬로미터 코스를 걷고 자연스럽게 해산한다.

조별 5분 간격으로 동일한 방법으로 진행한다.

참가 신청은 세븐비치 어싱 챌린지 누리집을 통해 사전 접수로만 진행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당일 현장 참가자 전원에게는 신발주머니, 생수, 배지 등 기념품을 증정한다.

이번 두 번째 편에 이어 세븐비치 어싱챌린지는 9월 다대포, 11월 송정해수욕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2025년까지 총 7개의 해변을 돌 예정이다.

안철수 시 푸른도시국장은 “광안리 해수욕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챌린지를 통해 많은 시민들이 어싱의 효과를 직접 체험하고 건강과 힐링을 얻어가길 바란다”며 “이번 행사에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