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여름철 집중호우에도 안심’ 성북구 하수시설 정비 완료침수 취약 구역 빗물받이 관리자 지정, 하수시설 불편사항 조치 위한 비상연락망 운영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4.06.11 15:05
  • 댓글 0
   
▲ ‘여름철 집중호우에도 안심’ 성북구 하수시설 정비 완료
[중부뉴스통신] 전 세계 곳곳에서 기상 이변으로 피해가 급증함에 따라 서울 성북구는 집중호우 등 갑작스러운 여름철 자연재해에 대비하고자 하수 시설물 유지관리 계획을 수립하고 2월부터 본격적으로 하수시설 정비에 돌입했다.

구는 우선 침수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하수시설 안에 토사, 담배꽁초, 쓰레기 등 퇴적물이 우·오수의 흐름을 막고 악취를 유발하는 것을 방지하고자 준설 및 세정 작업을 펼치고 있다.

현재 관내 하수관로 66km 구간과 빗물받이 3만7천 개소 준설 및 세정 작업을 완료했다.

또한 침수 취약 구역을 대상으로 통장 및 동주민센터 공무원 등을 빗물받이 관리자를 지정해 수시로 배수 상태 확인하고 있으며 신고 등을 통해 신속히 조치할 수 있도록 비상연락망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방지를 위해 침수 취약지역 상시 순찰 및 하수시설 불편 사항 즉각 처리 등 탄력적인 대응과 관리를 이어나갈 것”이라며 “우리 구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