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이한국 의원, 외국인 의료관광객 수 전국 평균 144.2% 증가할 때, 경기도는 겨우 27.4% 증가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비유되는 의료관광객 유치 사업에 경기도의 적극적인 투자 강조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6.11 16:10
  • 댓글 0
   
▲ 11일 열린 제375회 경기도의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경기도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한 경쟁력 강화가 시급함을 촉구했다.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한국 의원은 11일 열린 제375회 경기도의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경기도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한 경쟁력 강화가 시급함을 촉구했다.

이한국 의원은 작년 우리나라를 방문한 의료관광객 수는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으나, 경기도의 의료관광객 증가율은 전국 평균 144.2%에 훨씬 못 미치는 27.4%로 부진함을 지적하며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한 적극적인 정책과 투자가 필요함을 강조했다.

이 의원은 구체적으로 방한 의료관광객의 평균 지출액은 일반관광객 평균 지출액의 5배 이상에 달하며 특히 중동 출신 의료관광객의 경우 평균 50일간 국내 체류 및 2,300만원을 지출한다는 통계자료를 제시하면서 의료관광산업은 지역관광 내수 활성화로 직접적으로 이어지는 “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비유했다.

끝으로 이 의원은 방문객 88.9%가 당일 여행객이고 코로나19 이후 외국인 관광객 하락 폭이 전국에서 가장 큰 상황에 있는 경기도 관광 산업의 위기를 언급하면서 “의료관광객 유치로 경기도 관광 및 의료 산업을 발전시키는 절호의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하며 5분 자유발언을 마쳤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