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
세종에서 가장 아름다운 정원은 어디일까?14일 세종시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 시상식…4개 분야 12곳 선정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6.14 06:49
  • 댓글 0
   
▲ 세종시청사전경(사진=세종시)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세종시가 도심 곳곳에 숨겨진 아름다운 정원 12곳을 선정했다.

시는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이 후원한 ‘제4회 세종시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의 시상식’을 14일 개최했다.

이번 경연대회는 시의 우수한 정원을 발굴하고 시상함으로써 정원주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정원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에는 지난 4월 1일부터 30일까지 공개모집을 통해 총 48곳의 정원들이 참여했다.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 등 정원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서면·현장심사를 통해 개인정원, 공공정원, 마을정원, 아파트정원 4개 분야 각 3곳씩 모두 12곳을 가장 아름다운 정원으로 선정했다.

대상은 △서유원 △델버로정원 △숲과 어우러지는 대국터정원 △모두의 달빛마을정원이 수상했다.

최고의 정원상은 △야생화정원 △어머니의 사랑 구절초 △가재마을에 꽃이 피었습니다 △야생화정원이 이름을 올렸다.

아름다운 정원상은 △쉼터정원 △생태감수성을 키우는 꽃길놀이터 △고운동 실개천 도화길 마을정원 △입주민과 함께하는 그린데이가 받았다.

이들 정원은 식물의 특성을 고려한 식재와 다채로운 공간 구성, 정원주의 애정과 관심이 느껴지는 정원관리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공공정원, 마을정원, 아파트정원 부문은 정원 조성에 유휴토지 활용 여부, 공동체의 참여도와 함께 지속적인 관리 가능 여부 등이 평가에 중점적으로 반영됐다.

수상한 정원의 사진은 14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시청 1층 로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후 읍면동을 순회해 전시회를 열고 관람객의 이해를 돕기 위한 정원 소개와 사진이 담긴 책도 제작해 비치할 계획이다.

최민호 시장은 “정원문화 확산과 아름다운 정원도시를 위해서는 시민 스스로 정원을 가꾸는 도움이 필요하다”며 “이는 우리 시가 궁극적으로 지향하는 ‘정원 속의 도시 세종’을 완성하는 데 가장 중요한 지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21년부터 매년 경연대회를 열고 현재까지 아름다운 정원 총 29곳을 선정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