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폭염 취약계층 안전 현장 점검폭염 취약계층 안전 관리 당부 및 애로사항 청취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6.19 11:36
  • 댓글 0
   
▲ 폭염 취약계층 안전 현장 점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6월 19일 대구광역시 서구 쪽방촌을 방문해 폭염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주민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점검은 여름철 폭염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기에 맞춰 폭염 대비 물품 지원, 전화·방문을 통한 안전 확인 등 폭염 취약계층 보호대책이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이상민 장관은 대구광역시 관계자로부터 대구시 폭염대책과 쪽방촌 현황을 보고받고 폭염 취약가구를 방문해 폭염 대비 물품 지원 현황과 냉방 기기 관리에 문제가 없는지 등을 세심히 살펴보았다.

이 장관은 쪽방 주민이 여름을 나면서 겪는 어려움이나 불편한 점이 없는지 청취하고 양산·쿨 토시 등 폭염 피해 예방물품과 생필품도 격려차 전달했다.

아울러 관계자들에게 폭염 시 행동요령을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안내할 것과, 현장 근로자, 농촌 어르신 등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 관리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이상민 장관은 “행정안전부는 지자체 및 복지부·고용부 등 관계 기관과 함께 폭염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께서도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해 폭염특보 시 부모님께 안부전화를 드리는 캠페인과 삼삼주의 캠페인에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