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경북도, 반려동물 동반, 국립김천숲속야영장 개장 축하2.8ha 숲에 반려동물 동반한 야영 복합공간 조성. 정식 운영 7월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6.25 08:25
  • 댓글 0
   
▲ 경상북도청사전경(사진=경상북도)
[중부뉴스통신] 경상북도는 25일 반려동물 동반 복합공간으로 정식 운영되는 국립김천숲속야영장 개장식에 참석했다.

개장식에는 산림청장, 조현애 환경산림자원국장, 송언석 국회의원, 김천시장, 도·시의원을 비롯해 한국농촌경제연구원장, 한국애견연맹 등 60여명이 참석해 지역주민의 숙원사업인 야영장 개장을 한마음으로 축하했다.

야영장은 2.8ha의 규모로 사업비 20억원을 투입해 반려견이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도록 대·소형 개로 분리된 놀이터, 캠핑사이트 등을 조성하고 착공 4년 만인 7월에 개장한다.

경북도는 김천시와 함께 야영장 진입 교량 설치에 필요한 사업비 10억여원을 마련하는 등 야영장 개장에 힘을 보탰다.

경북도에서도 급증하는 캠핑문화 수요에 따라 숲속에서 캠핑 등 여가를 즐기는 숲속야영장 조성을 위해 사업비 208억원을 투입해 도내 공립 숲속야영장 5개소를 조성하고 있다.

조현애 환경산림자원국장은“반려동물 인구 1,500만 시대를 맞아 국민 여가문화 트렌드에 따른 차별화된 휴양공간을 조성해, 산림 복지 친화 도시로 한 걸음 더 나아가도록 최고의 숲속 야영 시설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