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조미자 의원, 농업인안전보험 대상자 확대에 따른 추경 필요친환경농업과 농업인안전보험, 대상자 대비 지원율 57.3%로 지원률 저조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6.25 09:33
  • 댓글 0
   
▲ 조미자 의원, 농업인안전보험 대상자 확대에 따른 추경 필요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조미자 의원은 지난 22일 열린 제375회 정례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회의에서 경기도 재난정책보험 가입 지원이 부족한 현실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다.

조 의원은 “기후변화로 태풍·홍수·이상기온 등이 자주 발생함에 따라 재난정책보험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으며 이러한 재난보험은 재난으로 발생하는 피해에 따른 손해를 보상하기 위한 제도로서 농업·어업·축산업 관련 종사자들에게는 정말 필요한 제도”고 말했다.

이어 조 의원은, “23년도 지원률은 낮았지만 올해는 적극적으로 참여한 분들이 많아져 몇몇 지자체에서는 예산 부족으로 보험가입에 어려움이 생겼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조의원은 시군과 협의해 정확한 가입대상자 추계를 통해 내년도 예산 편성시 반영해야야 하며 올해 부족분에 대한 추경을 요청하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이에 공정식 농수산생명과학국장은 “올해 추경과 내년 예산 반영에 적극적으로 임하겠다”고 답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