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치매안심약국, 지역사회 치매관리 새지평을 열다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4.07.10 13:20
  • 댓글 0
   
▲ 치매안심약국, 지역사회 치매관리 새지평을 열다
[중부뉴스통신] 2024년 7월 치매 환자와 가족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군위군보건소는 '치매안심약국'을 신규로 지정해 처음으로 운영한다.

지정한 치매안심약국은 관내 약국으로 군위읍 소재 대구약국, 백세약국 2개소이다.

치매안심약국은 약사들이 치매 관련 전문 교육을 이수하고 약국의 시설 및 환경을 치매 친화적으로 변화시켜 지역사회 내 치매안전망 구축에 동참한다.

치매 환자들이 약물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복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지역 내 치매안심센터 및 의료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종합적인 치매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치매안심약국 지정 정책을 통해 치매 환자들은 보다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약물을 관리할 수 있게 되며 이는 치매 치료의 효과를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본다.

또한, 가족들의 약물 관리 부담이 줄어들어 전체적인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위군보건소 보건소장 윤영국은 “치매안심약국을 통해 치매 환자와 가족들의 고통을 덜고 치매 친화적인 사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고 전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