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18평창동계올림픽
평창올림픽 공식스토어, 개최도시 ‘강릉’에 26일 오픈조직위, 대회 시까지 전국 유통망 900여개로 확대 계획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7.09.25 21:57
  • 댓글 0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는 “강원지역에서 대회 라이선스 상품을 판매할 첫 공식스토어를 강릉 월화풍물시장 입구에서 26일 오후 1시 50분, 기념행사를 갖고 공식 오픈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김기홍 조직위 기획사무차장과 강릉시장을 비롯한 주변 시장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강릉점에서는 앞으로 마스코트 상품과 전통 상품 등 50여종의 라이선스 상품을 판매하며, 내년 3월 20일까지 매일 오전 11시부터 밤 8시까지 운영된다.

조직위는 라이선스 상품 공식스토어를 포함한 유통망을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다.

26일 강릉점과 함께 롯데아울렛 동부산과 롯데면세점 코엑스에 이어 롯데면세점 제주(9.27), 부산(9.28), 소공(9.29), 롯데백화점 부산(9.28), 광복(9.29), 평촌(9.30), 광주(9.30) 등 10월까지 공식스토어 30군데를 개설하고, 대회 때까지 전국적으로 900여개에 이르는 유통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엄찬왕 조직위 마케팅국장은 “이번 공식스토어 강릉점 개설로 개최 지역 주민들의 평창대회 체감도가 더욱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조직위는 전국적인 유통망 확대 등을 통한 국민적인 붐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강원지역의 라이선스 상품 구입처는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와 용평리조트, 강원도청 등 11곳에 이르고 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