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溫故知新
(正己篇)耳不聞人之非하고 目不視人之短하고 口不言人之過라야庶幾君子니라
  • JBEN 중부뉴스
  • 승인 2014.10.29 21:32
  • 댓글 0

(정기편)이불문인지비하고 목불시인지단하고 구불언인지과라야 서기군자니라.

(해설)"귀로 남의 그릇됨을 듣지말고, 눈으로 남의 모자람을 보지 말고, 입으로 남의 허물을 말하지 말아야 이것이 군자니라."

JBEN 중부뉴스  redstar@jbe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BEN 중부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