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도내 전역 자동차 법규위반행위 합동단속 실시
  •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7.10.12 16:44
  • 댓글 0
   
▲ 충청북도
[중부뉴스통신]충청북도는 자동차의 운송질서위반 행위와 자가용 자동차의 불법구조변경 등 법규위반행위에 대해 오는 10월 16일부터 10월 19일까지 4일간에 걸쳐 도내 전역에서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단속은 지연·학연 등으로 자체단속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시·군간 교차단속 형태로 진행되며 도·시군 공무원 20여명이 참여한다.

단속대상은 버스, 택시, 화물차량 등 사업용자동차와 자가용자동차의 위법행위이다.

특히 공항, 터미널, 역, 버스·택시 승강장, 관광지에서의 승차거부, 부당요금징수, 미터기 미사용 등 불법행위와 학교인근, 주거지역에서 대형차량 밤샘주차 행위 등 민원대상 차량을 중점단속하며, 위반 행위에 대해는 관련법규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참고로, 2017년 9월말 현재 도내 등록돼 운행 중인 자동차는 자가용 자동차 749,579대, 영업용 자동차 32,767대이며 이중 영업용 자동차는 시외버스 584대, 시내·농어촌버스 766대, 택시 6,964대, 화물차량 14,271대 등 총 782,346대이다.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