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의령군, 2단계 경상남도 지역균형발전 사업에 5개 사업, 226억원 확정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1.12 15:45
  • 댓글 0
   
▲ 2단계 경상남도 지역균형발전 사업
[중부뉴스통신]의령군은 지난 10일 경상남도 지역균형발전위원회에서 개최된 ‘2단계 경상남도 지역균형발전 개발계획 사업’ 심의에서 의령군이 5개 사업에 사업비 226억원이 의결·확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지역균형발전 사업은 도의 ‘경상남도 균형발전지원 조례’에 따라 인구수, 재정력지수 등을 감안해 낙후된 지역의 불균형 해소를 위해 지역 특성에 맞는 개발방향을 설정 해 주는 사업으로 지난해 1단계 사업이 완료됐다.

이번에 확정된 사업은 농림·수산분야의 농업용수리시설(양수장) 지원사업 50억, 도시·지역개발분야의 전원마을 조성사업 90억, 산업·경제분야의 미타산권역 산림특화사업 46억원, 문화·관광분야의 벽계저수지 5색 테마길 조성사업 18억과 의령읍 하리 주인장 조성사업 22억원이다. 모두 5개 사업에 사업비가 226억원이며 국비보조사업으로 추진하게 된다.

군관계자는 “이번에 확정된 5개소의 2단계 경상남도 지역균형발전개발사업을 야심차게 추진해 도내 지역중 상대적으로 낙후된 지역이라는 이미지를 탈출하고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골고루 잘사는 의령을 건설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