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광주U대회 지원 TF팀 2차 회의 개최관광 프로그램 확충, 대회 기간 문화행사 집중 추진
  • [광주U대회=특별취재팀]
  • 승인 2015.04.23 23:31
  • 댓글 0
▲ ‘2015광주U대회 지원 TF팀 2차회의’가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과 문체부, 광주시, 조직위 관계자, 건축 민간전문가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3일 오후 남부대국제수영장에서 개최됐다.

두 달여 앞으로 다가온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의 성공 개최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와 광주시, 광주U대회 조직위원회(공동위원장 윤장현⋅김황식)가 23일 오후 남부대국제수영장에서 ‘2015광주U대회 지원 TF팀 2차회의’를 개최했다.

2차 회의에는 김종 문체부 2차관을 비롯해 김윤석 조직위 사무총장, 김응식 조직위 부위원장, 문체부와 광주시∙조직위 관계자, 건축 민간전문가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광주U대회 지원TF팀은 지난 1차 TF팀 회의에서 논의된 특색있는 문화행사 준비, 관광프로그램 개발, 숙박⋅식품안전 대책 마련 등의 추진 상황과 향후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문체부는 광주U대회 기간을 포함해 6~8월 광주⋅전남 지역 방방곡곡 문화공감 프로그램, 소외계층 문화순회 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프레(pre) 개관 행사와 연계해 아시아스포츠놀이축제, 예술극장 사전개관 공연을 개최하는 계획을 논의했다.

광주시는 문화전당과 연계한 2015세계청년축제 개최, G-POP 페스티벌 등에 대해 추진 상황을 소개했다.

문체부는 지역 관광상품 개발 및 홍보를 위해 주요 여행박람회 참여 광주U대회 홍보, 광주공항을 활용한 U대회 연계상품 개발, 대만⋅구미주 대상 맞춤형 관광상품 개발⋅판매, 환대서비스 지원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광주시는 선수단을 대상으로 한 반나절 및 하루코스 팸투어를 실시하고, 시티투어버스를 확대 운영하며, 도보⋅자전거로 광주를 투어하는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임을 밝혔다.

이와 함께 안전분야 대책도 논의됐다. 광주시는 신증축 경기장 준공 이후 주기적 시설 안전점검으로 안전관리 유지에 만전을 기할 것을 밝혔다. 또한 시설별 안전관리책임자를 지정해 관리하고, 시설별 관리매뉴얼에 따라 시설물 안전관리에 온 힘을 기울일 방침이다.

광주U대회 지원TF팀은 회의에 이어 염주체육관, 염주빛고을체육관, 염주실내수영장, 광주U대회 주경기장 등 4개 경기장 현장을 방문해 대회현장의 안전관리대책, 사고발생시 대응태세 등 건축, 토목, 전기전문가와 함께 안전 점검을 실시했다.

‘2015광주U대회 지원 TF팀’은 U대회를 문화와 예술, 관광이 어우러지는 행사로 치르기 위해 ▲문화·예술·콘텐츠 ▲관광 ▲홍보 ▲대회운영 등 4개 분과로 구성돼 세부사업을 수립·발굴, 지원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김종 차관은 “대회 개막을 70여일 앞둔 만큼 조직위는 대회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광주시는 문화예술∙관광∙숙박에 중점을 두고 주도적으로 대회를 준비하며 정부는 이를 지원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직위 관계자는 “다음 지원TF팀 회의에는 숙박⋅교통⋅안전 관련 정부 관계자가 참여할 계획”이라면서 “조직위는 물론 지자체, 정부가 함께 힘을 모아 광주U대회를 광주만의 행사가 아닌 한국의 잔치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U대회는 오는 7월3일부터 14일까지 광주와 전남·북 일원과, 충주에서 전세계 170여국 2만여명의 선수와 임원, 운영진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다.

[광주U대회=특별취재팀]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U대회=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