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울산
‘설날 맞이 민속놀이 체험마당’마련오는 15일부터 18일, 태화강대공원 십리대숲 입구 오산광장 주변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2.13 14:26
  • 댓글 0
   
▲ 울산광역시
[중부뉴스통신]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태화강대공원 십리대숲 입구 오산광장에서 민속놀이 체험마당이 열린다.

울산시는 설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태화강대공원을 찾는 시민과 귀성객들이 민속놀이를 즐기며 어른들에게는 추억을, 어린이들에게는 우리 전통의 민속놀이를 체험할 좋은 기회를 안겨줄 ‘설날 맞이 민속놀이 체험마당’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체험마당은 태화강대공원 십리대숲 입구 오산광장 주변에 널뛰기, 윷놀이, 굴렁쇠, 팽이치기, 제기차기, 투호, 고리 던지기 등 민속놀이 기구 7종 50점이 설치된다.

이용시간은 설 연휴 기간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설날을 맞아 고향을 찾는 출향인과 태화강대공원 관람객들에게 아름다운 옛 추억과 한국 전통놀이의 흥을 제공하기 위해 매년 민속놀이 체험마당을 운영하고 있다.”라며 “민속놀이 체험마당을 통해 가족과 이웃의 정을 나누고 태화강의 아름다움과 태화강대공원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