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삼척 도계 및 노곡 산불 진화에 총력산림헬기 등 총 30대, 특수진화대 등 1,643명 투입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2.13 16:38
  • 댓글 0
   
▲ 삼척 도계 및 노곡 산불 진화에 총력
[중부뉴스통신]산림청은 지난 11일에 발생한 강원도 삼척시 노곡면과 도계읍 산불 진화를 위해 일출과 동시에 산림헬기 18대, 군헬기 9대, 소방헬기 2대, 임차헬기 1대 등 총 30대의 헬기와 1,643명의 인력을 투입한다고 13일 오전 밝혔다.

삼척시 노곡면 산불은 진화율이 95% 정도임을 감안해 9대의 산림헬기(산림 8, 임차 1)를 투입하고, 나머지 21대의 산림헬기(산림 10, 군 9, 소방 2)는 도계 산불에 투입한다.

지난 12일 일몰 이후 야간 산불진화 및 확산방지를 위해 공무원, 산림청 산불진화대, 국유림영림단 등 총 913명 인력과 소방차 18대가 투입됐다.

험준한 산악지형으로 인해 야간 산불진화과정 중에서 산림청 공중진화대원 1명과 산불진화대원 2명은 낙석 사고로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산림청 김재현 청장은 "진화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주불을 진화하고, 작업중인 인력과 헬기의 안전사고에도 유의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