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폭설 피해 복구현장 방문해..피해 농업인에게 위로와 격려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3.13 16:42
  • 댓글 0
   
▲ 폭설 피해 현장 방문 모습
[중부뉴스통신]거창군은 지난 8일 내린 폭설로 인해 비닐하우스 및 과수 방조망, 축산시설 등 농업시설에 막대한 피해를 입은 거창읍, 주상·가조· 가북면 현장을 방문했다.

고제면에 최대 20cm, 거창읍 지역에 10cm 가량이 비와 섞여 내린 때 아닌 봄 폭설로 각종 농업시설들이 눈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내려앉았다.

현재 읍·면을 통해 접수된 피해는 70건 정도로, 그 중 피해 정도가 심각한 4개 현장을 방문해 농민들을 위로하고 격려했다.

현장 방문에 나선 양동인 군수는 “지난 봄 극심한 가뭄과 유난히 매서웠던 겨울 한파가 지나 이번 대설까지 농민들의 시름이 더욱 깊어지고 있으므로 추가 피해 예방과 복구를 위한 행정력을 총동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거창군에서는 신속한 복구를 위해 현장 정밀조사가 진행 중이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