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치매·낙상 전문워크숍 개최국내외 저명인사 초청 강연, 산업계·시민 등 200여 명 참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8.06.11 15:44
  • 댓글 0
   
▲ 광주광역시
[중부뉴스통신]광주광역시는 오는 27일 광주과학기술원 오룡관 다목적홀에서 ‘2018 친고령 산업 육성 치매·낙상 전문워크숍’을 개최한다.

광주과학기술원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워크숍은 고령화 사회에 대비하고 고령친화산업 활성화를 위한 자리로, 국내외 전문가들과 관련 분야 산업계, 일반시민 등 2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치매관리를 위한 인공지능과 로봇기술’이라는 주제로 사회 문제로 대두되는 치매와 낙상에 관해 국내외 사례를 분석하고 연구주제를 공유, 토론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연구자·산업·정책 관점 등에 따라 1, 2부로 나눠 1부에서는 전 세계적인 인구 고령화에 따라 중요시되는 치매관리 분야 해결방안을 연구하고 있는 전문가들의 발표를 통해 해외 디지털헬스케어 동향과 전략을 확인한다.

특히, EU 치매프로젝트를 주도중인 주요 해외 연구자들을 초청해 현안 연구주제를 공유하고 토론한다.

제2부에서는 국내에서 고령사회 대응을 위해 개발 중인 인공지능과 로봇관련 기술을 소개하고, 생명분야와 디지털의료기기 관련 정책 전망을 공유한 후, 미래 국내 친고령 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워크숍 참가 신청은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이메일로 오는 22일까지 사전등록 하면 된다. 등록비는 무료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