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말하는 쓰레기불법투기 감시용 CCTV설치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8.06.12 15:29
  • 댓글 0
   
▲ 말하는 쓰레기불법투기 감시용 CCTV설치
[중부뉴스통신]영주2동은 영주2동 관내 불법투기 상습지역과 원룸밀집지역 등 5개소에 말하는 쓰레기불법투기감시용 CCTV를 설치를 완료했다.

이번에 설치한 쓰레기불법투기 감시용 CCTV는 지난 2017년 읍면동 환경평가 최우수상 사업비로 설치됐다.

기존 녹화만 되던 CCTV에서 벗어나 화면 변화를 감지하면서 녹화를 해 “CCTV녹화중입니다, 쓰레기를 무단 투기할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라는 안내방송이 나와 쓰레기 불법투기 사전 예방이 가능하다.

영주2동은 겨울철에는 꺼지지 않는 연탄을 버려 화재가 발생하는 등 불법쓰레기 무단투기로 잦은 민원이 발생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영주2동만들기 지킴이 활동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올해 2월 영주2동 5개 도움단체와 주민들이 함께 환경정비 및 불법쓰레기 투기 방지 캠페인을 실시하고 지난 5월에는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용 CCTV를 5개소에 설치했다. 6월부터는 영주2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중심이 되고 영주2동 4개 도움단체와 연계해 쾌적한 환경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권필숙 영주2동장은 “경고 음성이 장착된 쓰레기불법투기 감시용 CCTV설치로 불법쓰레기 무단투기근절 및 예방을 통해 주민들이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 환경조성으로 주민과 더불어 함께하는 살기좋은 영주2동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