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광양시, 통역봉사자 역량강화로 국제교류 활성화 이끈다시민 외국어 통역봉사자 워크숍 실시, 통역능력 배양과 자긍심 고취 기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8.06.27 11:57
  • 댓글 0
   
▲ 통역봉사자 역량강화로 국제교류 활성화 이끈다
[중부뉴스통신]광양시는 27일 시민 외국어 통역자원봉사자들의 역량강화와 국제화 추진 노하우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워크숍과 선진지 견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워크숍을 병행한 이번 선진지 견학은 지방의 국제화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곳인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와 외국 방문객들의 인기 관광지인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했다.

외국어 통역봉사자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워크숍은 SNS 이용 외국어 시정홍보 안내와 자유토론, 광양시 명예통역관 송연주 씨의 통역스킬 향상 특강, 봉사자 활동사례 발표 등으로 진행됐다.

또 전라북도 국제교류센터장의 국제화 마인드 함양 특강과 더불어 전라북도 국제화사업을 청취하고 외국인 관광안내소 등 전주한옥마을의 주요 시설들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한 통역봉사자는 “광양시가 봉사자 역량강화를 위한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다양한 국제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것에 대해 고맙게 생각한다”며, “시에 큰 도움을 주는 통역봉사자가 될 것”이라고 다짐했다.

정승재 국제협력팀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통역자원봉사자들의 능력을 배양하고 자긍심을 고취하는데 도움이 됐을 것으로 보인다”며, “우수기관 벤치마킹과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통역자원봉사자들의 역량을 더욱 강화해 나가고, 언어장벽 없는 국제도시로 자리매김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명예통역관 28명과 통역자원봉사자 257명의 통역인력 풀을 운영하고 있으며, 각 분야에서 통번역봉사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명예통역관들은 광양매화축제, 외국 관광객 안내, 국제 청소년홈스테이 지원 등 크고 작은 국제 행사에서 기량을 펼치고 있으며, 민간단체 국제교류는 물론, 기업체 해외 비즈니스 통역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연중 수시로 모집하고 있는 시민통역자원봉사자에 관한 지원자격과 신청 문의는 철강항만과 국제협력팀으로 연락하면 된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