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인제군,‘일하는 방식 혁신 우수사례’국무총리상 수상
  •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7.11 15:25
  • 댓글 0
   
▲ 인제군
[중부뉴스통신]인제군이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일하는 방식 혁신 우수사례 공모에서 ‘우수’에 선정되어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다.

행정안전부에서는 일하는 방식 혁신을 위해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고자 중앙행정기관, 자치단체, 공공기관, 지방공기업을 대상으로 협업 추진 및 협업문화 조성, 업무방식의 효율화 및 업무프로세스 개선에 대하여 지난 3월 12일부터 3월 31일까지 우수사례 공모를 실시했다.

공모 결과 군은‘사료작물 자급률 향상을 위한 국내 귀리종자 생산단지 조성’이라는 사례를 통해‘우수’에 선정되어,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총리 표창과 상금 120만원의 상금을 받는다.

군에서 추진 중인 ‘사료작물 자급률 향상을 위한 국내 귀리종자 생산단지 조성’사업은 인제군-농촌진흥청-한국수자원공사-쇠똥구리 작목반, 4개 기관이 협업을 통해 추진 중으로,

군은 귀리종자 생산단지를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150ha를 조성하여 연간 500톤 이상의 귀리종자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통해 귀리종자 연간 수입량의 70%이상을 대체하여 외화낭비를 예방하고 자금의 국내 순환을 통한 경제적 이익을 도모할 예정으로, 최종적으로 귀리종자 생산단지 확대 등을 통하여 국내 최대 귀리생산단지로 거듭나 국내 사료작물 자급률 향상에 크게 기여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우리의 힘으로 만든 국산 친환경 귀리종자가 관내 축산농가에 공급되어 양질의 사료작물 자급률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 “생산·정선·선별까지 최선을 다해 최고 품질의 귀리 종자를 생산하겠다.”고 말했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