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인천공항 관제탑 통신장비 고장으로 2시간‘먹통’'관련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7.12 08:15
  • 댓글 0
   
▲ 국토교통부
[중부뉴스통신]'인천공항 관제탑 통신장비 고장으로 2시간 ‘먹통“으로 2시간 넘게 항공기와 교신이 안되는 상황이 발생했다. 는 내용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국토교통부)

관제통신장비는 기계장치로써 갑자기 고장이 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2중화 또는 3중화로 백업체계를 갖추고 있다.

이에 따라 국토교통부는 인천항공교통관제소와 대구항공교통센터를 상호 백업체계를 갖추고, 우발상황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지난 11일 인천항공교통관제소에서 사용중인 관제통신장비가 12시 58분에 고장이 발생하였지만, 위기대응 매뉴얼에 따라 즉각 백업체계인 대구항공교통센터에서 관제권을 이양 받아 항공관제업무를 수행하여 항공기 운항에는 전혀 지장이 없도록 했다.

〈 관련 보도내용 (연합뉴스 외 다수, 7.11.)〉

◈ (연합뉴스) 인천공항 관제탑 통신 2시간 ‘먹통’ 대구관제소서 ‘백업’

인천공항 관제소가 11일 통신장비 고장으로 2시간 넘게 항공기와 교신이 안됨

◈ (KBS) 인천공항 관제탑 통신장비 고장으로 2시간 ‘먹통’

인천공항 관제소가 오늘(11일) 통신장비 고장으로 2시간 넘게 항공기와 교신이 안됨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