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네덜란드 수영 선수, 여수 등에서 현장 적응훈련 실시2016 리우 올림픽 10km 금메달리스트 페리 위르트만 선수, 20일까지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8.09.19 20:46
  • 댓글 0
2016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오픈워터수영(Open Water Swimming) 남자 10㎞ 금메달리스트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대비해 오픈워터수영 경기장이 있는 여수 등을 찾아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

2016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오픈워터수영(Open Water Swimming) 남자 10㎞ 금메달리스트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대비해 오픈워터수영 경기장이 있는 여수 등을 찾아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네덜란드 페리 위르트만(Ferry Weertman) 선수와 마르셀 와우다(Marcel Wouda) 수석 코치는 지난 17일 여수공항을 통해 입국한 이후 3박 4일간 여수 등에서 현장 적응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마라톤에 비유되는 오픈워터수영은 바다와 강, 호수 등에서 열리는 장거리 수영 경기로, 올림픽은 10km 단일종목이지만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는 남여 개인전 각 5㎞, 10㎞, 25㎞와 팀 5㎞ 종목에서 총 7개의 금메달이 걸려있다.

이번 현지 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페리 위르트만 선수는 2016 리우 올림픽, 2017 부다페스트 수영선수권대회와 최근 영국에서 열린 2018 유럽 수영 선수권 대회 10㎞ 종목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내년 광주세계수영대회에서도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다.

마르셀 와우다 코치와 페리 위르트만 선수는 최근 중국 춘안에서 열린 2018 마라톤수영월드시리즈 참가 직후, 이곳 여수를 찾아 20일까지 현장 상황과 수온․수질 등의 컨디션을 체크하며, 19일에는 경영과 다이빙 종목이 열리는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을 방문해 실내훈련도 병행하였다.

이번 네덜란드 선수와 코치 일행 방문 이후 오는 10월에는 캐나다 대표팀 마지 슈에트(Margi Schuett) 단장이 선수단 등록과 숙박‧수송 분야 확인과 경기장 등을 둘러보기 위해 조직위를 방문할 계획이다.

조영택 사무총장은 “오픈워터수영 금메달리스트의 현장 방문을 환영한다.”며 “이번 네덜란드 선수단의 방문을 계기로 앞으로 각 국 수영연맹 관계자의 방문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최상의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2019년 7월 12일부터 8월 11일까지 31일간 프로선수가 참여하는 선수권대회와 동호인들이 참여하는 마스터즈 대회로 진행되며, 선수권대회 오픈워터수영 경기는 내년 7월 13일부터 19일까지(6일간), 마스터즈대회 오픈워터수영 경기는 8월 9일부터 11일까지(3일간) 여수엑스포 해양공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